최종편집 : 2017.11.25 토 10:14
> 뉴스 > 뉴스 > 건설·부동산
     
아파트 브랜드파워 1위 ‘자이(Xi)’
e편한세상 2위·롯데캐슬 3위·삼성물산의 래미안 순
2017년 11월 08일 (수) 10:04:16 허문수 기자 hms@kookto.co.kr
   
부동산 리서치회사 닥터아파트가 실시한 '2017 아파트 브랜드파워' 설문조사에서 GS건설의 '자이(Xi)'가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닥터아파트는 지난달 30일부터 11월 5일까지 만 20세 이상 회원 1천940명을 대상으로 국내 아파트 브랜드 40개에 대한 아파트 브랜드 파워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올해 브랜드파워 조사에서 인지도(무제한 응답), 선호도(3곳 복수응답), 브랜드 가치(1곳 단수응답) 등 3개 부문 응답률을 합친 종합 순위에서 자이는 175.4%로 1위를 차지했다.

자이는 브랜드 인지도, 선호도, 가치도 3개 부문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대림산업의 'e편한세상'이 140.2%로 2위에 올랐고, 롯데건설의 '롯데캐슬'이 112.0%로 3위를 차지했다.

이어 삼성물산의 '래미안'(111.7%), 포스코건설의 '더샵'(97.9%)이 4,5위였다.

이밖에 현대건설의 '힐스테이트', 대우건설의 '푸르지오', 현대산업개발의 '아이파크', SK건설의 'SK뷰', 한화건설의 '꿈에그린'이 10위권에 들었다.

10위권 밖에서는 우미건설의 '우미린'이 지난해 24위에서 올해 11위로 뛰어오르며 약진했다. 우미린은 최근 의정부 민락2지구, 시흥 은계지구, 동탄2신도시 등에서 분양에 성공해 브랜드파워 순위가 급상승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설문에서 응답자들이 선택한 아파트 브랜드 가치를 높게 평가한 이유로는 '지역 랜드마크 단지여서'(35.6%), '주변 입소문'(30.9%)을 많이 꼽았다.

또 동일 입지에서 아파트 구입 시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요인으로는 '브랜드'(51%)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단지규모(13.4%), 가격(12.9%), 시공능력(8.8%)이 뒤를 이었다.'


허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국토해양신문(http://www.kookt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구독신청 | 찾아오시는길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66길 17 성우빌딩 5층 (여의도동 15-12) , 관리자메일 : hkh@kookto.co.kr , 대표 : 허광회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문의전화 : 02-783-0008 팩스 : 02-783-2281 , 등록번호 : 전남 아 00053 , 사업자번호 : 107-13-70831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광회
Copyright 2007 국토해양신문.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